슈바이처의 생애

아프리카의 흑인들이 의사가 없어 고통을 당한다는 사실을 알게 된 슈바이쳐(Albert Schweitzer 1875∼1965)는 모교인 슈트라스부르크 대학에서 청강생으로 의학을 공부한 후 1913년에 적도 아프리카(지금의 가봉공화국)로 떠났습니다. 

슈바이쳐는 아프리카로 떠나기 전 그에게서 가장 중요한 삶 중에서 3가지를 포기했습니다. 첫째는 심취했던 바하의 음악을 포기했고, 두 번째는 명성을 떨칠 수 있었던 대학교수직을 포기했었고, 세 번째는 풍요롭고 안락한 자신의 삶을 포기했습니다. 그는 이 모든 것을 포기한 후 적도 아프리카의 오고웨 강변 랑바레네에 병원을 설립하여 자신의 모든 것을 바쳐 그들을 위해 병을 고쳐주고 영적인 구원을 위해 복음을 전했습니다. 하느님께서는 슈바이쳐의 희생과 사랑에 대해서 침묵하지 않으시고 오히려 더 큰 것으로 갚아주셨습니다. 

슈바이쳐는 그토록 심취했던 바하의 음악을 포기했었지만 바하 협회는 모든 회원들이 참여하는 대대적인 연주회를 아프리카에서 열어주었고 대형 오르간을 선물했습니다. 또한 존경과 명예가 뒤따르는 교수직을 포기했었지만 하느님께서는 그를 평생 동안 강의할 만한 강의 시간을 단 일년 동안에 모두 허락하셨습니다. 

안식년을 맞아 귀국한 그에게 대학마다 앞 다투어 초청해서 그의 강의를 듣기를 원했던 것입니다. 그리고 자신의 풍요롭고 안락한 생활을 포기했었지만 그가 저술한 자서전을 비롯한 많은 책들이 베스트셀러가 되어 자신의 선택한 삶의 가치를 확인할 수 있어서 그 마음에 충만한 기쁨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세상은 얼마나 많이 가졌는지에 관심을 두지만 주님께서는 얼마나 많이 비워졌는지에 관심을 두십니다. 우리가 주님 앞에 깨끗한 빈 그릇이 되어질 때 주님은 우릴 통해 주님의 일들을 이루어 가실 것입니다. 

-주 호식 바드리시오 신부 글 중 발췌

2017년 11월 12일 소식

위령성월 전신자 피정

  일      시 : 11월 14일 (화) 9:40am – 3:00pm

  장      소 : 성 바실 성당 지하 강당

  강      사 : 이인국 바오로 (가톨릭대학교 생명대학원 교수)

                    최대제 로베르트 신부님 ( 강의 및 파견미사 )

  주      제 : 아름다운 죽음 ( Well – dying )

 

세례식 (평일 예비자 반)

  일      시 : 11월 25일 (토) 7:00pm특전미사 중

 

학부모 교육

  일    시 : 12월  5일 (화)  오전 10:00~12:00

                12월 12일 (화)  오후  7:00~ 9:00

  주    제 : 자녀와의 대화법  

  장    소 : 회관 경당

  신    청 : 11월 26일 까지 사무실

 

성바실 친선 골프대회

  일       시 : 2017.11.18. (토) 10am

  장       소 : 위티어 내로우 골프코스

  연  락  처 : 310-800-6474 / 213-407-2333

  참가신청 : 11월 12일 까지

마지막 깨달음

다음의 글은 웨스트민스터 대성당 지하묘지에 있는 한 영국 성공회 주교의 무덤 앞에 적혀 있는 글이다.

내가 젊고 자유로워서 상상력에 한계가 없을 때, 나는 세상을 변화시키겠다는 꿈을 가졌었다. 좀더 나이가 들고 지혜를 얻었을 때, 나는 세상이 변하지 않으리라는 것을 알았다. 그래서 내 시야를 약간 좁혀 내가 살고 있는 나라를 변화시키겠다고 결심했다. 그러나 그것 역시 불가능한 일이었다. 황혼의 나이가 되었을 때, 나는 마지막 시도로, 나와 가장 가까운 내 가족을 변화시키겠다고 마음을 정했다. 그러나, 아,아, 아무도 달라지지 않았다.

이제 죽음을 맞이하기 위해 자리에 누운 나는 문득 깨닫는다. 만약 내가 내 자신을 먼저 변화시켰더라면, 그것을 보고 내 가족이 변화되었을 것을. 또한 그것에 용기를 얻어 내 나라를 더 좋은 곳으로 바꿀 수 있었을 것을. 그리고 누가 아는가, 세상까지도 변화되었을지!

-내 영혼의 닭고기 수프 중에서-발췌

 

우리도 지금 성당에서 진행되는 구호들이 있습니다. 

내가 먼저 인사하고, 내가 먼저 세례명을 부르고, 내가 먼저 가족에게 대화하는 솔선수범이 우리 공동체를 환하고 아름답게 변화시키는 시작이 될 것 같습니다.

내가 먼저 실천할 때, ‘기도안에서 친교를 나누는 사랑의 공동체’가 될 수 있지 않을까요?

 

-유 성목 요한

2017년 11월 5일 본당 소식

11월 5일(일)부터 썸머타임이 해제됩니다.

 

환우 영성체:

 11월 7일(화) 오전 8시 30분부터

 

위령성월 전신자 피정

   일       시 : 11월 14일 (화) 9:40am – 3:00pm

   장       소 : 성 바실 성당 지하 강당

   대       상 : 전 신 자

   강       사 : 최대제 로베르트 신부님

                     이인국 바오로 (가톨릭대학교 생명대학원 교수)

   주       제 : 아름다운 죽음 ( Well – dying )

   신  청  비 : $5(점심식사 제공)

   신청마감 : 11월 5일(식사 준비관계로 마감일 엄수)

 

세례식

   일   시 : 11월 25일 (토) 특전미사 중

 

 성경공부 그룹 모집

   창세기반 ( 화요일 저녁 ) : 성경공부 처음 시작하는 분들 대상

   이사야반 ( 수요일 저녁 ) : 사도행전 마친 분들

   문  의 : 213-434-2901

 

성바실 친선 골프대회

   일       시 : 2017.11.18. (토) 10am

   장       소 : 위티어 내로우 골프코스

   연  락  처 : 310-800-6474 / 213-407-2333

   참가신청 : 11월 12일 까지